대종경(大宗經)

제7 성리품(性理品)

3장

3장

대종사 말씀하시기를 [선과 악을 초월한 자리를 지선(至善)이라 이르고, 고와 낙을 초월한 자리를 극락이라 이르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