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종사법문집 제2집(大山宗師法門集 第2輯)

제10부 회의치사

무등등無等等한 대각도인大覺道人 무상행無相行의 대봉공인大奉公人 배출

무등등無等等한 대각도인大覺道人 무상행無相行의 대봉공인大奉公人 배출

장학 회원 여러분이 육영 장학(育英奬學)의 긴요함을 남 먼저 자각하시고 우리 육영재단(育英財團)의 설립(設立)에 갖은 정성을 모아 주신 보람이 헛되지 아니하여 우리 육영 재단이 점점 확장되어 가고 교단의 새 일꾼들이 해마다 양성되어 가고 있으니 교단으로나 세계로나 두루 다행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우리 인류가 다같이 염원하는 바는 세계평화(世界平和)가 이룩되는 것이요 세계평화가 이룩되는 근본은 무엇보다도 먼저 참된 도덕이 살아나는 것이요 참된 도덕이 살아나기로 하면 무등등(無等等)한 대각도인(大覺道人)과 무상행(無相行)의 대 봉공인(大奉公人)이 많이 배출되어서 대종사님과 선종법사님께서 물려 주신 일원세계건설(一圓世界建設)의 대경륜(大經綸)을 유감없이 실현하여야 할 것이 바 이 대업을 실현하는데 있어서 어느 사업이 중요하지 아니하리요마는 그중에 가장 기본이 되는 사업의 하나가 바로 이 교역자를 양성하는 육영장학의 사업인 것입니다. 근래에는 동서 각지에서 개인. 가정. 사회. 국가가 대소의 많은 장학기관을 세우고 상당한 인재들을 기르고 있어서 장차 교육이 크게 융통될 좋은 싹이 보이고 있기는 하나 전인류와 만생령의 장래를 책임지고 인도하며 국가와 세계의 평화를 책임지고 건설할 수 있는 참다운 일꾼들을 양성하는 장학 기관은 그리 많지 못하여 그 힘이 아직 미미한 실정입니다. 특히 현하 세계의 인심은 새로운 질서를 찾는 방향으로 전환되고 있으며 참다운 대도(大道) 대덕(大德)을 갈망하기 시작해서 동서 각지에서 이 법을 요구하는 기운이 날로 짙어가고 있으니 이 때를 당하여 전세계 인류에게 복음을 전해 주고 우리의 새 일꾼을 양성해 내는 우리 장학회의 임무가 얼마나 중대한가를 더욱 절실히 느끼는 바입니다.
아직 우리 육영재단이 소기(所期)의 큰 재단을 이룩하기에는 더 많은 시일이 필요하나 선각(先覺)한 회원 여러분이 더욱 합심 노력하여 배전(倍前)의 정성으로 보다 많은 회원동지를 맞아들여 장차 세계적인 대 장학재단으로 발전시켜서 밀려오는 대운에 지체없이 응하도록 하여야 할 것입니다. 그리하여야만 스승님들께서 끼쳐 주신 대 법륜(大法輪)을 길이 굴릴 수 있을 것이며 세계 만방에 불일(佛日)을 고루 밝힐 수 있을 것이며 스승님들과 역대불성(佛聖)의 법은에 만에 하나라도 보답할 수가 있을 것이며, 우리의 사명도 원만히 수행할 수 있을 것이니 동지 여러분께서는 지금까지 이뤄놓은 성과에 만족하기보다는 앞으로 이 재단을 더욱 키워 나갈 일이 중하고 원대함을 더욱 명심하시고 힘써 주시기를 바라는 바입니다.
-원기 50년 3월 2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