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종사법문집 제2집(大山宗師法門集 第2輯)

제9부 행사치사

거룩한 영산성지 개발사업(靈山聖地開發事業)-영산선원

거룩한 영산성지 개발사업(靈山聖地開發事業)-영산선원

영산(靈山)은 대종사님께서 구원겁래(久遠劫來)의 대서원(大誓願)으로 대각(大覺)을 이루시고 일원대도를 천명하사 땅에 떨어진 도덕(道德)을 일으켜 주시고 희미하여진 진리(眞理)의 등불을 다시 밝혀 주시며 사람마다 도둑 맞아버린 인(仁)의 보배를 다시 찾아 주심으로써 갈 길을 모르고 방황하는 중생으로 하여금 그 방향로(方向路)를 찾게 하여 주신 도덕의 발상지(發祥地)요, 새 세상(世上) 새 역사(歷史)의 발원지(發源地)이며 진리(眞理)의 연원지(淵源地)요 나아가서는 교단과 세계(世界)의 성지인 것을 우리들은 더욱 새롭게 인식하여야 하겠습니다.
성지사업(聖地事業)은 그간 교단 반백년(半百年) 기념사업을 추진하면서 별도의 계획에 의거하여 연차적(年次的)인 사업 추진으로써 성지의 면모를 알뜰히 가꾸어 나가는 한편 오늘 그 사업 일환으로 전기 점화, 전화 개통, 성지 순환도로 기공, 영산선원 신축 기공 등을 하게 된 것은 교단적(敎團的)인 큰 경사가 아닐 수 없으며 이에 전 교도와 더불어 기뻐하는 바입니다. 이러한 성지 개발사업이 앞으로 더욱 전 교단적인 배려와 큰 관심 속에서 크게 이루어져야 할 것으로 믿는 바이며 그 동안 실무에 직접 당한 영산선원장(靈山禪院長)과 직원 일동(職員一同)의 노고(勞苦)에 대하여 치하(致賀)드리며 이 고장의 군수, 경찰서장, 유지 여러분, 그리고 음으로 양으로 정신·육신·물질 삼방면(三方面)에 걸쳐 협력(協力)해 주신 여러분께 감사를 드리며 아울러 그 공덕(功德)은 우리 회상(會上)과 더불어 길이 빛날 것입니다.
돌이켜 살펴보건대 우주 만유(宇宙萬有)는 허공(虛空)에 뿌리하여 있고 일체 유정(有情)은 각자(各者)의 마음에 뿌리하여 있으며 모든 인류는 그들의 조상에 뿌리하여 있고 여러 단체는 그 단체(團體)의 창시자(創始者)와 선도자(先導者) 그 단체를 총괄하는 중앙에 근본하여 있으며 우리 회상(會上) 또한 대종사님을 비롯하여 선진들의 피땀어린 노력(努力)으로 이루어졌으나 우리들은 항상 대종사님과 선진 여러분의 노고를 잊지 아니하고 언제나 감사와 경모의 뜻을 길이 저버리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그 근본과 조종(祖宗)을 잊지 않는 이 거룩한 성지(聖地)개발 사업은 당무하는 개발위원 몇몇 분에게만 미룰 수 없고 재가출가(在家出家)가 모두 일심합력(一心合力)하여 이 성업(聖業)을 다같이 받들어서 이루어 나가야 하겠습니다. 대해장강(大海長江)도 근원이 있어 쉬지 아니하고 흐르듯이 우리 교단의 근본 정신의 끊임이 없이 맥맥히 흐르고 흘러서 영세토록 이 교운(敎運)이 융창(隆昌)하여 불일(佛日)이 증휘(增輝)하고 법륜(法輪)이 상전(常轉)하도록 하여야 하겠습니다.
-원기 58년 1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