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종사법문집 제2집(大山宗師法門集 第2輯)

제8부 열반법문

대통령 영부인 육영수 여사(陸英修 女史)영전에

대통령 영부인 육영수 여사(陸英修 女史)영전에

호국보살 육영수 여사(護國菩薩陸英修女史)는 흔히 보기 어려운 보살의 화신(化身)이였나니 그 거룩한 보살심은 대통령께 보필(輔弼)과 내조(內助)의 공(功)을 다하셨고 그 확립된 국가관은 국가를 한 집안 삼고 모든 국민을 한 권속 삼고 모든 어린이를 다 자녀삼아 오직 인자(仁慈)와 은애(恩愛)로써 애국하고 호국 하셨습니다.
그러므로 여사의 한 생애는 이 땅 위에 영원히 빛이 되고 거울이 되실 것이며 다시 오시는 생애는 오직 탄탄한 길만 밟아서 길이길이 민족과 함께 복을 누리시리니 육영수 여사 영가시여, 영계(靈界)에서도 끊임없이 이 나라의 안정과 화평을 위하여 늘 힘밀어 주시며 이 나라가 세계의 선도국(先導國)으로 부강과 번영을 누리도록 보호하여 주시고 착(着)없는 마음으로 고이 가셨다가 착 없는 마음으로 고이 돌아 오시기를 간철히 축원하는 바입니다.
-원기59년 8월1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