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종사법문집 제2집(大山宗師法門集 第2輯)

제4부 신년법문

인화(人和)하는 길

인화(人和)하는 길

새해를 맞이 하여 교운의 양양한 발전을 자축하는 동시에 재가 출가의 모든 동지들과 함께 전세계 전인류의 마음마음에 한없는 혜복의 길이 열리고, 시방세계(十方世界) 일체생령의 앞길에 길이 광명과 평화가 깃들기를 마음 깊이 축원하며 이날을 기념해서 만년 대업을 수행하는데 가장 큰 기틀이 되고 기본동력이 되는「인화의 도」를 밝혀 교단의 건전하고 무궁한 발전을 촉구하며 가정, 사회, 국가, 세계에 당하는 곳마다 화합 단란한 풍토를 이루는데 다 같이 앞장 설 수 있기를 굳게 다짐하는 바입니다.
무릇 가정이나 단체나 국가를 막론하고 한 때의 나타난 업적(業績)이나 특별한 행사로써 세인의 이목을 모으고 남의 선망을 받는다 할지라도 안으로 각자각자가 진실로 화합 단결할 수 있는 인화의 도를 실천하지 못한다면 그 발전은 도리어 파멸의 불씨가 되는 것이요, 한때의 선망은 백세의 조소거리가 되고마는 것이며 비록 밖으로 드러난 업적과 발전은 없어서 남이 몰라 준다 할지라도 안으로 인화의 도가 속속들이 실현되어 서로서로 마음이 합하고 뜻이 통하여 항상 상생상화(相生相和)의 기운이 넘치는 일단의 큰 힘만 있다면 길이 건전한 발전과 명실상부한 번영을 기약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대종사님께서 말씀하시기를「천하의 제일 가는 기술은 인화의 기술이요, 교단의 큰 자본은 화합단결(和合團結)」이라고 하셨으니 우리는 다같이 이「인화의 도」를 실천 궁행하여 가는 곳마다 참다운 평화와 건전한 발전의 역군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1. 크게 잘못하는 사람이 있거든 열 번만 관대히 용서해 주면 열한번째는 잘하리라.
2. 무엇보다도 먼저 정의(情誼)가 건네야 한다.
3. 남의 뜻을 맞추기에 노력하라.
4. 몸소 더 배우고 더 실천하라.
5. 남의 부족을 말하는 것보다 그 장점을 말해 주기에 노력하라.
6. 선은 상 주고 악은 벌 주되 벌은 조금 적게 주라.
7. 항상 남의 인격을 존중하고 주권을 세워 주라.
8. 미움과 사랑에 끌리지 말고 항상 원만하라.

인화를 이루는 길이 몇가지에 한하리요마는 우선 그 대강을 밝혔으니 각각 처지와 형편에 따라 실행하되 참다운 인화는 수단이나 형식에 있는 것이 아니요, 오직 순실한 마음으로 어떤 처지 어떤 경우를 당하든지 그 도(道)와 법(法)을 잘 알아서 그 실행에 정성을 다하여야 무위이화(無爲而化)로 심화(心和) 기화(氣和) 인화(人和)가 되어 반드시 무궁한 덕을 쌓는 동시에 교단은 영원히 건전한 발전을 보게 될 것이며 가정 사회 국가 세계는 자연히 평화가 이루어질 것을 의심치 않는 바이니 우리는 이를 더욱 각성하여 큰 법력과 큰 역량을 갖추기에 적공함은 물론 각자 각자가 「인화의 도」를 실천함으로써 대동화합(大同和合)의 대단결력을 발휘하여 만년대계의 터전을 날로 튼튼히 하며 제생의세(濟生醫世)의 성립 완수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하겠습니다.
-원기 52년 元旦-