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종사법문집 제2집(大山宗師法門集 第2輯)

제4부 신년법문

수제치평(修道治平)의 길

수제치평(修道治平)의 길

선성(先聖)의 말씀에 일년지계(一年之計)는 재어춘(在於春)이라고 하였으니 신년을 맞이하여 개인이나 가정이나 국가나 세계가 다 같이 지난해를 거울삼아 새해의 설계에 소홀함이 없어야 할 것입니다. 이제 교전에 있는 최초법어(最初法語)를 원칙으로 한 수제치평(修齊治平)의 도로써 원단(元旦)을 기념하고자 하는 바이니 그 요령으로서 개인에 있어서는 마음공부로써 인간개조가 되어야 할 것이니 그 기준으로 말하면
첫째, 마음에 거짓을 없앨 것이요<무기심(無欺心)>
둘째, 마음에 해심을 없앨 것이며<무해심(無害心)>
가정에 있어서는 자력 갱생(自力更生)의 길을 개척하여야 할 것이니 그 기준으로 말하면
첫째, 가권이 상봉하교(上奉下敎)로써 각자의 의무를 지킬 것이요.
둘째, 가권 전체가 정·부업(正副業)을 갖고 수지를 대조하며 근검 예축으로 자력생활을 할 것이며
국가에 있어서는 정교동심으로써 국가 장래의 기틀을 공고히 해야 할 것이니 그 기준으로 말하면 정치와 종교가 합심합력하여
첫째, 국민 한사람 한사람이 참 사람이 되게 하고(國民皆眞)
둘째, 국민 한사람 한사람이 하나의 기술을 갖도록 하는(國民皆技) 운동을 전개해야 할 것이며,
세계에 있어서는 제생의세로써 세계일가를 이룩해야 할 것이니 그 기준으로 말하면
첫째, 종교가에서는 도명덕화(道明德化)로 전 인류가 새마음 새가정 새나라 세세계를 이룩하도록 할 것이요.
둘째, 유엔에서는 강약이 서로 진화되도록 하여야 할 것입니다.
이상 몇가지가 실현되는 날 이 지상은 무한한 안락국(安樂國)으로 화할 것입니다. 더욱이 대종사님께서 말씀하신 결실기(結實期)를 눈앞에 둔 이 중대한 시기를 당하여 우리의 굳은 서원과 정성이 구천(九天)에 사무치고 그 사무친 힘으로 개인 가정 국가 세계에 결실을 이루어내야 할 것이며 따라서 정산종사의 삼동윤리(三同倫理) 정신도 이에서 실현 될 것입니다.